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조회수 308 작성일 2023.05.24
보도자료 상세보기 - , 제목, 내용, 부서, 연락처, 파일, 조회수, 작성일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영등포구, 도심 속 오아시스로 무더위 사냥
- 폭염, 무더위 대비 바닥분수, 벽천 등 19개 수경시설 조기 점검 후 5월부터 운영
- 영등포공원 물놀이장 등 4곳은 수질 검사 후 7월부터 개장 예정
- 꼼꼼한 시설 관리로 분수와 꽃, 수목이 어우러진 도심 속 휴식처 제공할 것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가 무더위가 시작되는 여름을 맞아 주민들에게 시원한 휴식 공간과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공원, 가로변 내 19개의 수경시설의 조기 점검을 마치고 본격 운영에 나선다고 밝혔다.


구는 여름철마다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뛰놀며 더위를 해소할 수 있도록 지역 내 23개의 바닥분수 등 수경시설에 대해 정기적인 수질검사와 안전 점검, 청소를 실시하는 등 위생과 안전을 꼼꼼하게 챙기고 있다.

이번에 가동되는 수경시설은 ▲바닥분수(당산 근린공원 외 6곳) ▲벽천 분수(여의나루 벽천 외 4곳) ▲연못(문래근린공원 외 2곳) 등 총 19곳이다.

특히 구는 최근 서울 최고 기온이 30도까지 오르는 등 때이른 초여름 날씨를 보이자 수경시설의 운영 기간과 횟수를 확대한다. 올해 첫 가동을 당초 6월에서 5월로 앞당기고, 하루 운영 시간을 기존 2시간에서 5시간으로 연장한다. 아울러 열대야나 폭염특보 발효 시 가동시간을 연장하고, 주요 가로변 수경시설은 출·퇴근시간에 맞춰 탄력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구는 본격적인 수경시설 가동과 함께 나무심기 확대로 녹지와 어우러진 다채로운 경관 조성뿐만 아니라 무더위 완화, 미세먼지 저감 효과 등을 기대한다.

아울러 도심 속 물놀이 장소로 인기를 끌고 있는 영등포공원을 비롯한 물놀이장 4곳은 시설물 점검을 마친 후 7월 1일 개장을 앞두고 있다. 구는 어린이들이 도심 속에서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운영 시간을 확대하고 수질검사를 강화한다.

정성문 푸른도시과장은 “무더위가 더 빨라지는 요즘, 곳곳에 설치된 시원한 분수를 보며 주민들이 잠시나마 더위를 잊고 건강하게 여름을 보내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5월부터 수경시설을 전격 가동한다”라며 “꽃과 자연, 수경시설이 어우러진 자연친화적인 공원을 조성해 주민들께서 편안하게 휴식하고 힐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문의: 푸른도시과(02-2670-3761)
붙임: 사진 4부
부서 푸른도시과
연락처 02-2670-3761
파일

담당자 정보1

  • 담당부서 홍보미디어과
  • 부서전화번호 02-2670-75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