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조회수 265 작성일 2023.05.24
보도자료 상세보기 - , 제목, 내용, 부서, 연락처, 파일, 조회수, 작성일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지친 마음 토닥토닥…영등포구, 주민 위로하러 찾아간다
- 노숙인 쉼터, 복지관, 병원 등 찾아가 심리상담하는 마음안심 버스 운영
- 자살 예방과 심리 방역 위해 스트레스 검사, 정신건강 검진, 1:1 상담 진행
- 몸과 마음 살피는 촘촘한 건강 정책으로 100세 건강 도시로 도약할 것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가 주민 및 직장인들의 정신 건강을 살피고 심리상담을 진행하는 찾아가는 ‘마음안심 버스’를 운영한다고 밝혀 눈길을 끈다.

최근 전․월세 사기, 사회 재난, 감정노동 등으로 스트레스나 우울, 불안 등 정신건강 문제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구는 상담실로 개조한 마음안심 버스로 주민, 직장인을 찾아가 심리검사와 상담을 통해 마음건강을 돌본다.

구는 문래근린공원을 시작으로 사전 신청을 받은 어린이집, 초․중․고등학교, 학교 밖 청소년, 콜센터 직원 등 감정노동자, 어르신 등을 찾아가 심리상담을 진행한다.

마음안심 버스는 뇌파 측정기로 스트레스와 우울, 불안 등 심리 상태를 검사하고, 필요한 경우 전문가와 1:1 심리상담을 진행한다. 10여 가지의 표준검사 도구를 활용한 정신건강 검진도 받아볼 수 있다.

추후 구는 노숙인 쉼터, 병원, 복지관, 전통시장 등 다양한 기관과 단체에 찾아갈 예정이다. 아울러 침수나 화재를 겪은 주민들의 빠른 일상 회복을 돕기 위한 심리 치료에도 적극 나선다.

구에 따르면 최근 입소문이 퍼지면서 조직 내 정신건강 서비스가 필요한 기업과 단체의 마음안심 버스 신청이 부쩍 늘었다고 한다.

한편 구는 자살로부터 안전한 영등포를 조성하기 위해 ▲자살예방 캠페인 및 교육 ▲자살 고위험군 발굴 ▲공원 내 생명 존중길 조성 ▲취약계층 마음 건강검진 등을 펼치고 있다. 덧붙여 자살 시도자 및 유가족의 2차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정신건강 치료비도 지원한다.

정윤 건강증진과장은 “앞으로도 주민들이 힘들 때 즉각 달려가 마음을 달래드리고 일상으로 회복할 수 있도록 마음 돌봄 사업을 확대하겠다”라며 “마음뿐만 아니라 몸도 건강할 수 있도록 건강 분야의 100세 건강도시로 도약하겠다”라고 전했다.

문의: 건강증진과 (☎02-2670-4793)
붙임: 사진 4부
부서 건강증진과
연락처 02-2670-479
파일

담당자 정보1

  • 담당부서 홍보미디어과
  • 부서전화번호 02-2670-75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