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조회수 53 작성일 2021.09.15
보도자료 상세보기 - , 제목, 내용, 부서, 파일, 조회수, 작성일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외국인 감염 확산 방지 총력…영등포구, 대림동에 찾아가는 선별진료소 설치
- 대림어린이공원에 선별진료소 설치…미등록 외국인도 출입국 관서 통보 없이 누구나 검사 가능
- 9월 16일, 17일 이틀간 15시부터 20시까지 운영
- 대림동 일대 민․관 합동 캠페인도 벌여…선제 검사, 백신 접종 독려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외국인 주민 대상 특별 방역 대책을 추진하며 지역사회 감염을 원천 봉쇄하기 위한 선제적 방역 대응에 나선다.

최근 전국적으로 코로나19의 감염 확산세가 계속되는 가운데, 추석 명절을 앞두고 외국인 공동체 내 가족, 이웃 간 모임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코로나19의 지역 전파가 우려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구는 명절 연휴 전 외국인들이 많이 밀집하는 대림동에 ‘찾아가는 선별진료소’를 운영하여 선제적 검사를 적극 독려하고 숨은 감염원 발견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대림동 ‘찾아가는 선별진료소’는 대림어린이공원(영등포구 대림로 106)에 설치, 9월 16일과 17일 이틀간 15시부터 20시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내·외국인 누구나 증상이 없어도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으며, 미등록 외국인이더라도 출입국․외국인 관서에 불법체류 사실 등 통보 없이 검사를 받을 수 있다.
현장에는 중국동포 거주자가 많은 지역적 특성을 감안하여 중국어 소통이 가능한 자원봉사자도 배치될 예정이다.

구는 이번 찾아가는 선별진료소 운영을 통해 언어의 장벽, 단속이나 본국 송환 등의 불이익 조치 우려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기피했던 국내 체류 외국인들의 검사 참여율을 높이고, 무증상자의 조기 발견으로 집단 감염을 사전에 차단하는 데 주력하고자 한다.

특히 대림동 임시 선별진료소는 외국인 대상 백신 접종이 진행되고 있는 보건소 분소와도 근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구는 선별진료소 운영 기간 동안 진단 검사와 함께 백신 예방 접종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유도할 계획이다.

아울러 구는 대림동 일대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코로나19 방역 민․관 합동 캠페인을 벌이며 선제 검사 및 백신 접종 독려, 방역수칙 준수에 대한 홍보 활동에도 힘쓰고 있다.

지난 7월부터 상호문화참여단 주도하에 진행되고 있는 합동 캠페인에는 외국인자율방범대, 지역 주민들이 함께 동참했다. 이들은 대림역, 대림중앙시장, 인근 직업소개소 등을 구석구석 돌며 외국어로 제작된 진단 검사 및 예방 접종 안내문을 배부하고 방역 소독 활동도 병행하고 있다.
추석 연휴를 앞둔 9월 15일에도 구와 경찰서, 상호문화참여단, 주민이 함께하는 방역 캠페인을 실시할 예정이다.

그 밖에도 구는 외국인 커뮤니티, 네이버 밴드 등 SNS 채널, 영등포구 상호문화참여단 내 중국동포 네트워크와 연계한 홍보 활동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나와 내 가족, 이웃의 안전을 위해 내․외국인 주민분들께서 선제적 검사와 백신 예방 접종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라며 “신속한 검사와 빈틈없는 방역으로 지역 내 감염을 차단하고 구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문의: 보건지원과(☎2670-4893), 아동청소년복지과(☎2670-1632)
부서 보건지원과, 아동청소년복지과
파일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 담당부서 행정지원국 - 홍보미디어과 - 언론
  • 부서전화번호 02-2670-7546
  • 부서팩스번호 02-2670-3581
  • 최종수정일 2019.0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