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조회수 74 작성일 2021.04.12
보도자료 상세보기 - , 제목, 내용, 부서, 파일, 조회수, 작성일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영등포구, 지난해 부설주차장 913면 개방…서울시 1위
- ’20년 사업 결과 913면 개방… 서울시 자치구 중 최다 면수 확보
- 현재까지 총 1343면의 건축물 주차면 확보해 주민에게 개방 성과
- 민‧관 협치 및 주차면 나눔문화 확산… 주차난 해소 노력 돋보여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20년 부설주차장 개방 공유 지원 사업을 통해 지난해 913면의 건축물 부설주차장을 주민 주차공간으로 확보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는 지난해 서울시 자치구 중 최다 면수를 기록했다.

구는 롯데마트 서울양평점 및 대림우성아파트 등을 비롯한 건축물 14개소와 부설주차장 개방(연장개방 포함) 협약을 체결하여 주차난에 시달리는 주민과 직장인들에게 주차공간을 제공할 수 있었다.

이로써 구는 ’21년 3월 현재까지 지역 건축물 28개소 1343면을 개방주차장으로 운영하며 ‘나누고 함께하면 모두에게 이익’이라는 공유의 가치를 지역사회에 확산시켜 나가는 데 주력하고 있다.

무엇보다 이러한 ‘고마운 나눔 주차장’ 확대는 주택가 공영주차장 건설의 공간적, 재정적 한계가 명백한 상황에서 주택가 주차난을 해소하는 지속 실현 가능한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올해 시행되는 부설주차장 개방 공유 지원 사업은 기업체, 아파트, 종교시설, 학교 등을 대상으로 건물주가 개방 참여 신청, 주차장 5면 이상(주/야간 또는 전일개방), 최소 2년 이상 개방하는 조건이다.

구는 개방 협약을 체결하는 경우 주차장 시설 개선(차단기, 바닥보수, CCTV설치 등)을 위한 보조금을 최대 2500만원까지 지급하는 등 각종 인센티브를 지원하며 주차장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주차장 개방 사업 참여자들은 노후된 주차장 시설물을 새롭게 보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개방주차장 운영 수익금 또한 창출할 수 있다.

작년에 개방면수를 확대하여 연장 개방 협약을 체결한 영등포구 당산대우아파트(당산1동 소재)는 서울시와의 인터뷰에서 “부설주차장 개방 사업을 통해 연간 약 1억 원의 수익이 발생한다. 이 수익금은 입주민들에게 환원되어 가구당 매월 약 2만4천 원 가량의 관리비 지원 혜택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기업, 학교, 아파트 등 각 시설 특성을 고려한 부설주차장 개방 지원 사업을 통해 유휴 주차면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공유해 나갈 것”이라며, “민‧관 협치로 주차장 개방 사업을 추진하며 지역사회에 나눔 문화를 확산시킴으로써 고질적인 주차난 문제를 해소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문의: 주차문화과(☎2670-3994)
붙임: 사진 1부
부서 주차문화과
파일

콘텐츠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

담당자 정보

  • 담당부서 행정지원국 - 홍보미디어과 - 언론
  • 부서전화번호 02-2670-7546
  • 부서팩스번호 02-2670-3581
  • 최종수정일 2019.0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