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보건소




왼쪽메뉴


올바른운동 > 질환별 운동정보 > 당뇨병

당뇨병

운동요법은 식사요법과 함께 당뇨 조절의 기본이 되는 중요한 관리법이다. 규칙적인 운동을 하면 인슐린 감수성이 높아져 체내 세포들이 포도당을 잘 이용할 수 있게 되며 혈관의 노화를 방지해 주고 비만을 예방하는데 큰 역할을 할 수 있다.

 운동의 종류

유산소성 운동인 걷기, 조깅, 수영, 고정식 자전거, 계단오르기, 에어로빅 댄스, 배드민턴, 볼링, 골프(라운딩), 게이트볼 등.

 운동강도

당뇨병 환자의 운동강도는 중간 정도 즉, 최대산소섭취량의 약 50~70% 또는 본인 스스로 느끼는 운동자각도로 "조금 가볍다"라는 정도로 운동을 실시한다.

 운동시간

운동강도를 최대산소섭취량의 50~70%로 한다면 20~45분 정도가 적당하다. 너무 짧으면 원하는 효과를 얻기 어렵고 반대로 너무 길면 골격근 손상 등의 부작용이 발생할 위험이 높다. 제Ⅰ형 당뇨병 환자(인슐린 의존)들은 매일 운동을 하면 하루 20~30분 정도면 충분하지만 제Ⅱ형의 경우(인슐린 비의존) 칼로리 소모를 극대화하기 위해서는 한번에 40~60분이 좋다.

 운동시 주의사항

  • 1) 식은땀이 나거나 어지럽고 손발이 떨릴 경우는 저혈당 증세가 나타나는 것이므로 초콜릿이나 사탕
        등과 같은 당분을 복용해야 한다.
  • 2) 눈합병증이 있는 환자는 갑자기 힘을 쓰는 운동이나 여럿이 섞여 하는 운동은피한다.
  • 3) 가슴에 통증이나 어지러움이 생길 때에는 즉시 운동을 중단하고 의사의 진찰을 받는 것이 좋다.
  • 4) 발에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평상시 편안한 운동화를 신어야 한다.
  • 5) 운동은 공복 상태보다 식사를 하고 2~3시간 지난 뒤 하는 것이 좋다.
  • 6) 운동 전·후 충분한 물을 섭취하는 것이 필요하다.
  • 7) 운동 후에는 식욕이 증가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식사요법을 철저하게 지켜야 한다.
본문내용이 끝났습니다. (단축 메뉴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