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보건소




왼쪽메뉴


사업안내 > 감염병관리사업 > 감염병예방 > 가을

 유행성출혈열

유행성출혈열은 한타바이러스 등에 의해 전파되는 전염병으로 들쥐나 집쥐에 있는 바이러스가 사람의 호흡기를 통해서 전파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비교적 강우량이 적은 건조기에 군인, 캠핑, 등산, 낚시를 즐기는 사람 등 주로 야외 생활자에게 많이 발병합니다.

  •   원인균 : 한타바이러스
  •   감염경로 : 들쥐 배설물(똥, 오줌)이 마르면서 여기에 섞여 있는 바이러스가 공중을 떠돌아다 니다가 호흡기를 통해 감염
  •   증 상 : 공중을 떠돌아다 니다가 호흡기를 통해 감염
  •   예방수칙
    • - 유행지역의 산, 풀밭에 가는 것을 피하고 잔디 위에 눕거나 잠자지 맙시다.
    • - 들쥐 서식처인 집 주위 잡초를 제거하고 들쥐 배설물에 접촉하지 맙시다.
    • - 야외 생활이 많은 사람은 예방접종을 맞도록 합시다.

 렙토스피라증

일종의 급성 전신성 열성 감염증으로 동물에 있던 렙토스피라(Leptospira)가 사람에게 전파되어 생기는 혈관염이 특징인 질환으로 특히 9,10월에 농촌지역에서 주로 많이 발생하는 전염병입니다.

  •   원 인 균 : 렙토스피라균
  •   감염경로 : 감염된 동물(주로 쥐)의 배설물에 오염된 물이나 진흙에 접촉된 상처부위를 통하여 감염
  •   증 상 : 고열, 두통, 복통, 근육통, 오한, 눈의 충혈, 각혈
  •   예방수칙
    • - 작업시 손발 등에 상처가 있는지를 확인하고 반드시 장화, 장갑등 보호구를 착용합시다.
    • - 가능한 농경지의 고인 물에는 손발을 담그지 않도록 주의합시다.
    • - 가급적 논의 물을 빼고 마른 뒤에 벼 베기 작업을 합시다.
    • - 들쥐, 집쥐 등 질병 매개 동물을 없애도록 노력합시다.

 쯔쯔가무시병

리켓치아 쯔쯔가무시에 의해서 발생하는 전염병으로 털 진드기의 유충이 사람을 물어서 걸리게 되며, 감염 후 보통 10일 정도의 잠복기를 거친 후에 급성으로 발생하는 가을철 열성 전염병입니다.

  •   원 인 균 : 리켓치아 쓰쓰가무시균
  •   감염경로
    • - 관목 숲이나 들쥐에 기생하는 진드기의 유충이 사람을 물어 감염
    • - 잠복기는 9~11일
  •   증 상 : 피부발진, 진드기, 물린상처, 두통, 열
  •   예방수칙
    • - 유행지역의 관목 숲이나 유행 지역에 가는 것을 피합시다.
    • - 들쥐와의 접촉을 피하며 집 주의에 들쥐의 서식처인 잡초를 제거합시다.
    • - 밭에서 일할 때는 되도록 긴 옷을 입고, 야외활동 후 귀가 시에는 옷에 묻은 먼지를 털 고 목욕을
        합시다.
    • - 가능한 한 피부의 노출을 적게 하고 벌레에 물린 상처가 있으면 즉시 의료기관에서 치 료를
         받고보건소에 신고합시다.

 발진열

발진열은 급성 열성 전염병으로 감염된 쥐벼룩에 의해서 전파됩니다. 일반적으로 증세가 가볍고 사망하는 예가 거의 없으며, 계절적으로는 가을철에 많고 산발적으로 발생합니다. 쥐의 서식이 많은 지역(농촌 곡물창고 등)에서 발병이 잘 됩니다.

  •   원 인 균 : 발진열 리켓치아
  •   감염경로 : 쥐벼룩에 의해 매개된다. 사람이 쥐벼룩에 물렸을 때 또는 감염된 벼룩의 배설물을 흡입했을 때 일어납니다.
  •   증 상 : 두통, 근육통, 발열(38.5~40C)이 나타납니다.
  •   예방수칙
    • - 쥐벼룩에 물리지 말아야 하며, 살충제로 발진열 리켓치아의 숙주인 쥐를 없애야 합니다.
    • - 환자로부터 직접 전파되는 일은 없으므로, 환자의 격리나 소독은 필요 없습니다.
본문내용이 끝났습니다. (단축 메뉴로 바로가기)